Panasonic | DMC-GF1 | Portrait mode (for closeup photos with the background out of focus) | Pattern | 1/30sec | F/1.7 | 0.00 EV | 20.0mm | ISO-100 | Off Compulsory | 2010:10:15 19:23:19


저희 신랑 어디 일하러 갔었냐구요? 노노노~ 오늘 갈비 좀 띁으러 왔습니다. 하하~
며칠전 함께 퇴근하는 길에 신랑이 회식때 가봤다며 진짜 맛있는 쪽갈비를 먹으러 가자길래 이게 웬떡이냐며 고고씽~ 
길눈 어두운 저희 신랑, 아니나다를까 식당 바로 길 건너에서 '여기 어디였는데..' 하며 헤매더라구요. 바로 그 때, 제 눈에 띈 시뻘건 두리 쪽갈비 간판. 이렇게 반가울 수가 없네요. 흐흐흐


Panasonic | DMC-GF1 | Normal program | Pattern | 1/50sec | F/1.7 | 0.00 EV | 20.0mm | ISO-100 | Off Compulsory | 2010:10:15 19:15:38


가게 크기는 작았지만 그 안은 사람들로 꽉꽉 차있었어요. 날씨가 쌀쌀했음에도 불구하고 사진에는 보이지 않는 우측의 야외 테이블에도 사람들이 앉아있었구요. http://www.두리쪽갈비.com/ 에서 확인해보니 이곳 분당 오리역 점이 본점이더라구요.


Panasonic | DMC-GF1 | Normal program | Pattern | 1/30sec | F/1.7 | 0.00 EV | 20.0mm | ISO-125 | Off Compulsory | 2010:10:15 19:57:09


밖에서 한 5분쯤 기다리다가 자리가 나서 안으로 들어왔어요. 메뉴는 소금구이 쪽갈비, 매운양념 쪽갈비, 바베큐맛 쪽갈비 등 다양한데 저희는 주저없이 매운양념 쪽갈비 2인분과 김치 손수제비를 주문했어요. 저희 부부는 둘다 술을 잘 못하기 때문에 소주 대신 사이다 일병도 함께 주문했습니다. 옆 테이블에서 먹고 있는 김치 손수제비가 너무 맛있어 보여서 다 못먹고 남기는건 아닌가 걱정하며 주문했는데 쪽갈비가 생각보다 먹을게 얼마 없어서 수제비라도 안시켰으면 모자랄 뻔 했어요.


Panasonic | DMC-GF1 | Normal program | Pattern | 1/30sec | F/1.7 | 0.00 EV | 20.0mm | ISO-125 | Off Compulsory | 2010:10:15 19:19:50


Panasonic | DMC-GF1 | Normal program | Pattern | 1/30sec | F/1.7 | 0.00 EV | 20.0mm | ISO-160 | Off Compulsory | 2010:10:15 19:24:28


Panasonic | DMC-GF1 | Normal program | Pattern | 1/50sec | F/1.7 | 0.00 EV | 20.0mm | ISO-100 | Off Compulsory | 2010:10:15 19:21:04


주문한 매운양념 쪽갈비 2인분이 나왔어요. 밑반찬은 김치가 전부고 미역국 한사발을 앞에 놓아주십니다. 화끈거리는 혀를 진정시켜주는데 이 미역국이 한 몫 하더라구요.


Panasonic | DMC-GF1 | Normal program | Pattern | 1/20sec | F/1.7 | 0.00 EV | 20.0mm | ISO-400 | Off Compulsory | 2010:10:15 19:24:33


Panasonic | DMC-GF1 | Normal program | Pattern | 1/30sec | F/1.7 | 0.00 EV | 20.0mm | ISO-400 | Off Compulsory | 2010:10:15 19:24:41


Panasonic | DMC-GF1 | Normal program | Pattern | 1/20sec | F/1.7 | 0.00 EV | 20.0mm | ISO-400 | Off Compulsory | 2010:10:15 19:24:44


Panasonic | DMC-GF1 | Normal program | Pattern | 1/30sec | F/1.7 | 0.00 EV | 20.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0:10:15 19:25:06


Panasonic | DMC-GF1 | Normal program | Pattern | 1/20sec | F/1.7 | 0.00 EV | 20.0mm | ISO-400 | Off Compulsory | 2010:10:15 19:24:48


Panasonic | DMC-GF1 | Normal program | Pattern | 1/30sec | F/1.7 | 0.00 EV | 20.0mm | ISO-400 | Off Compulsory | 2010:10:15 19:24:54


Panasonic | DMC-GF1 | Normal program | Pattern | 1/30sec | F/1.7 | 0.00 EV | 20.0mm | ISO-100 | Off Compulsory | 2010:10:15 19:28:25


아웅~ 사진으로 다시 봐도 침이 잔뜩 고이네용; 한 열번쯤 침 삼켰네용 쩝쩝..... 익혀서 나오기 때문에 살짝 따끈하게 데우는 정도로 구워서 덥썩 손으로 잡고 띁으시면 됩니다. 처음에 집은게 덜 뜨겁다고 뜨끈하게 데웠더니 한입 베물자마자 입천장 다 까졌어요 흑흑 ;ㅁ; 어쨌거나 저쨌거나 맵지만 양념 맛 환상이고 '심봤다!' 외치고 싶을 만큼 맛있더군요.


Panasonic | DMC-GF1 | Normal program | Pattern | 1/40sec | F/1.7 | 0.00 EV | 20.0mm | ISO-100 | Off Compulsory | 2010:10:15 19:28:20


김치 손수제비도 정말 맛있었어요. 청양고추가 가득 들어간 듯 싶은 칼칼함이 안그래도 매운 혀를 더 뜨겁게 달구긴 했지만 마지막 국물까지 싹싹 마셔버릴 정도로 시원하고 맛있었어요. 매운양념보단 소금구이 쪽갈비랑 먹으면 더 환상궁합일 듯 해요.


Panasonic | DMC-GF1 | Normal program | Pattern | 1/30sec | F/1.7 | 0.00 EV | 20.0mm | ISO-100 | Off Compulsory | 2010:10:15 19:15:53


매운 양념 쪽갈비 2인분 22,000원 + 김치 손수제비 5,000원 + 사이다 1,000원 = 28,000

왜 외식 별로 안좋아하는 저희 신랑이 굳이 먹어보자고 절 꼬셨는지 이해가 되더라구요. 오리역 근처에서 15년을 살면서 아직도 이 집을 몰랐다니!... 집 근처에도 체인점이 있던데 그쪽도 가서 본점과 맛이 얼마나 다른지 비교해볼 작정이에요. 이상 저희 부부의 분당맛집 리스트에 단연 TOP으로 자리잡을 것 같은 '오리역 두리 쪽갈비집' 소개였습니당


031-782-2222, 010-6293-0378

  1. BlogIcon 블루버스 2010.10.22 09:57 신고

    캬... 보기만 해도 군침이 절로 납니다.
    쪽갈비라는 건 처음 보는데 매운 양념으로 맛한번 보고 싶네요.ㅎㅎ

    • BlogIcon 샘쟁이 2010.10.22 10:29 신고

      전 두번째 먹다가 입천창 디고, 찢어져서 먹는 내내 고생했어요~
      그런데도 계속 먹엇다는거 아니겠습니까 흐흐

  2. 2010.10.22 09:58

    비밀댓글입니다

  3. BlogIcon 라오니스 2010.10.22 10:47 신고

    역시 갈비는 손으로 잡고 뜯어야 제맛이죠..
    쪽갈리.. 제대로 뜯어보고 싶은 날입니다.. 맛있겠어요.. ㅎㅎ

    • BlogIcon 샘쟁이 2010.10.23 10:39 신고

      저희 부부가 술을 좋아했다면 매일밤 쪽갈비집에 죽치고 앉아있을 뻔 했겠다 싶더라구요 ^^

  4. BlogIcon 보기다 2010.10.22 10:55 신고

    아~ 매운거 잘 못먹는데 완전 맵게 보여요!!
    그래도 맛있겠죠?
    오늘 하루 잘 보내시고 행복한 주말 맞이하세요~^^

    • BlogIcon 샘쟁이 2010.10.23 10:42 신고

      수제비까지 매워서 눈물 줄줄 흘리면서 먹었답니다.
      그런데 아시죠? 맛있게 매운 양념이라는거 ㅎㅎ
      신랑은 또 결혼식장에 가고 전 이제 슬슬 집청소 후, 친구네 집에 갈참입니다.
      보기다님도 즐거운 주말 보내세요 ^-^

  5. BlogIcon 둥이맘오리 2010.10.22 12:10 신고

    정말 군침돕니다...
    쪽갈비엔 비닐장갑... 필수지요..
    멀지만 않으면 저도 당장이라도 가고픈 곳이네요... ^^

    • BlogIcon 샘쟁이 2010.10.23 10:43 신고

      체인점이라 분당말고도 건대입구, 용인 등등 여기저기 열개 이상의 분점이 있더라구요.
      www.두리쪽갈비.com 으로 들어가서 집 근처에 있나 함 찾아보세요 ~
      오늘도 즐겁고 행복한 하루 보내시구요! ㅎㅎ
      다음주에도 맛난 요리 포스팅 기다릴께요!

  6. BlogIcon 비케이 소울 2010.10.22 12:47 신고

    호혹 맛나겠습니다. 쪽쪽 양념까지 빨아먹어야... ㅎㅎㅎ
    일산에서 먹어보고, 안먹었는데 분당에도 맛집이 있군요!!

    • BlogIcon 샘쟁이 2010.10.23 10:54 신고

      뼈를 쪽쪽; 옆에 사람들만 없었어도 체면 불구하고 더 추잡시렵게 먹을 수 있었는데 말이죠 허허;;
      여기저기 분점이 굉장히 많더라구요~

  7. 발랄민희 2010.10.22 13:32 신고

    빨갛고 윤기가 좌르르 흐르는게 굉장히 유혹적인데요...ㅎㅎㅎㅎ
    고기를 줄였더니 난폭해지는 것 같은 요즘...
    샘쟁이님 때문에 봉인이 풀렸어요...ㅎㅎㅎㅎ
    주말에는 갈비먹으러 고고씽해야겠어요~

    • BlogIcon 샘쟁이 2010.10.23 10:56 신고

      전 요즘 고기 먹는 횟수를 너무 늘려서 탈이에요.
      어제도 스테끼를 썰었네염;;
      육식주의자들이 난폭한 성향을 갖았다던데 왠지 그 반대인거 같아요 저도 안먹으면 더 난폭해진다는 ㅋㅋ
      고기 사준다그러면 바로 순한 양~ ^^;

  8. BlogIcon ㄱㅏ람 2010.10.22 14:08 신고

    방금 밥먹었는데 침이 꿀떡 ㅜㅜㅜㅜㅜ 이곳은 진리!!! ㅠㅠ

    • BlogIcon 샘쟁이 2010.10.23 11:07 신고

      어제 신랑이랑 다시 사진 보는데 꿀떡 꿀떡 침넘어가는 소리가 ㅋㅋㅋㅋ

  9. BlogIcon 아빠소 2010.10.22 18:55 신고

    적당한 가격에 맛까지~ 사진으로 봐서는 살은없고 뼈만있는거 아냐? 했는데 그게 아닌가보군요...
    서울 사는분들은 좋겠어요. 맛있는거 많아서 ^^;

    • BlogIcon 샘쟁이 2010.10.23 11:08 신고

      뼈 윗부분에 살이 한두입 두껍게 붙어있고 밑부분은 거의 양념 쪽쪽 빠는 정도죠.
      둘이서 2인분으론 모자라요. 3~4인분을 먹던가 저희처럼 좀 지갑이 헐렁하신 분들은 손수제비로라도 배를 채우는거죠 ㅎㅎ

      아빠소님댁은 어디신데요?

    • BlogIcon 아빠소 2010.10.23 15:22 신고

      아~ 저는 2012년 해양엑스포가 열리는 전남 여수시에 산답니다 ^^

  10. BlogIcon 촌스런블로그 2010.10.23 01:21 신고

    오리 갈비를 저렇게 양념해서 구이로 하는 것 처음봅니다.
    맛이 참 좋을 것 같아요^^

    • BlogIcon 샘쟁이 2010.10.23 12:34 신고

      헛 제가 어디 오리라고 썼나요?;;;;; 오리아니고 돼지에요 ㅎㅎ
      오리역에 있는거라고 해서 헷갈리셨나부다 흐흐~
      더 매운 양념 부탁드리면 더욱 핫한 쪽갈비를 드실 수 있대요~

    • BlogIcon 걸어서 하늘까지 2010.10.23 17:30 신고

      허걱~~제가 실수를 했네요^^

  11. BlogIcon 코리안블로거 2010.10.23 13:13 신고

    와우..정말 맛있어 보이네요
    소금만 치고 구워먹는 등갈비는 먹어봤지만 이런 양념 쪽갈비 구이는 첨 봅니다.

    • BlogIcon 샘쟁이 2010.10.23 23:54 신고

      소금구이도 있었으나 매콤한걸 좋아하는 저희 부부는 단번에 매운양념으로 주문했지요 ~
      양념 비법을 배워오고 싶을 정도로 맛있었어요 : )

  12. BlogIcon 분당지엔 2010.11.16 18:16 신고

    안녕하세요 분당지엔(www.bundangien.com )입니다.
    블로그의 좋은 내용 잘보았습니다.

    정말 님의 분당에 관한 귀한정보 저희 분당지엔에도 포스팅하고 싶습니다.
    허락하신다면 저희사이트에도 공개해주시길 부탁드립니다.

    저역시 좀더 편리하고 행복한 분당을 만들고 싶어요.
    방문하셔서 많은 정보공유 부탁드리며,즐거운 분당생활을 즐기세요

    이번가을엔 불곡산과 판교의 낙생대공원으로 단풍구경가보세요~~
    분당지엔의 분당대 분당에서 확인해보세요^^

    • BlogIcon 샘쟁이 2010.11.17 12:53 신고

      지역정보 사이트 운영중이시군요.
      전 이제 시집가서 분당구민은 아니지만 좋은 정보 있음 함께 나누도록 하겠습니다.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